본문 바로가기

백종원

(5)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 촬영날 먹은 여수 꿈뜨락몰 음식들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여수 꿈뜨락몰 편 첫 방송의 충격이 너무도 강렬해서 '망했구나'라고 생각했는데, 방송 이 후 꿈뜨락몰에 사람들의 발길이 늘었습니다. 점심시간에 찾아가도 많아봐야 10명도 채 되지 않았던 손님들이, 지금은 빈 자리를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사람들로 북적북적. 이 것이 방송의 힘인가? 방송에서 그렇게 큰 실망을 안겨주었는데도... 첫 방송을 보고 '지금쯤이면 솔루션을 받고 음식이 조금 바뀌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에 개장 시간에 맞춰서 꿈뜨락몰에 찾아갔는데, 아침부터 줄을 선 사람들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 입구에는 보안 요원도 보이고... 그렇습니다. 제가 찾아 간 날은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여수 꿈뜨락몰 편 촬영 날이었습니다. 사실, 이 전 날에 꿈뜨락몰에 찾아갔다가 방송 촬영한..
백종원의 골목식당 여수 꿈뜨락몰 미리투어 - 햄버거집 지난 2019년 5월 1일 수요일.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충남 서산 해미읍성 편' 마지막 방송이 방영되었습니다. 해미읍성 편 마지막 방송에서 서산 더미 불고기집(구 쪽갈비 김치찌개집)이 제작진의 연락을 피하고 음식 연습도 하지 않는 나태한 모습을 보여서 질타를 받았는데요, 방송이 끝난 후 다음 주 예고편에서 '이런 집은 출연시키면 안 돼'라고 말하는 백종원 대표님의 모습이 비춰지면서 해미읍성 편보다 더 한 뭔가가 나오는 것이 아닌가 하는 기대(?)를 하게 했습니다. 대체... 얼마나 심각한 장면들이 나오길래 이런 예고편을 준비한 것일까요? 한 국회의원의 이야기 때문에 시작된 SBS의 전국투어 2018년. 백종원 대표님은 중소벤처기업부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참고인 자격으로 출두하게 됩니다. 이 자리에서..
맛있어서 세 번 사먹은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나온 그 태국음식! 김민교의 사와디밥 팟카파오무쌉! 백종원의 골목식당 인천 신포시장 청년몰 눈꽃마을편을 보면서 너무너무 먹고 싶었지만, 한 번도 먹을 수 없었던 음식!배우 김민교님께서 만든 태국음식 '팟카파오무쌉'!인천 신포 청년몰 눈꽃마을, 김민교의 사와디밥 혼밥 실패기다시는 못 먹을 줄 알았던 김민교님의 팟카파오무쌉을 먹고 왔습니다! 김민교의 사와디밥 재오픈 소식을 듣고 달려간 곳은 롯데백화점 잠실점.배우 김민교님께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롯데백화점 잠실점에서 한시적으로 '김민교의 사와디밥' 영업을 한다고 알리셔서 다녀오게 되었습니다.가게는 롯데백화점 잠실점 지하1층, 오픈 다이닝 펍과 풀바셋 중간에 있었습니다.점심시간이 지난 평일 오후에 방문했는데도 김민교님께서 만드는 태국음식 팟카파오무쌉을 기다리는 분들이 여럿 계셨습니다. 팟카파오무쌉의 가격은 7,..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나온 거기! 인천 신포시장 청년몰 눈꽃마을 온센텐동 & 만스김밥 후기 아침 일찍 볼 일이 있어서 인천에 갔다가 신포시장 청년몰 눈꽃마을에 다녀왔습니다. 오전 일찍 도착했는데... 보시는 것처럼 저보다도 훨씬 더 이른 시간에 도착한 분들이 계셨습니다. 1등으로 줄을 선 분은 대체 몇 시부터 서 계시는 것일까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한지 시간이 조금 지나서 그런지, 온센텐동 쪽에만 대기열이 이어졌고, 만스김밥이나 마카롱집, 스테이크집에는 사람이 전혀 없었습니다. 오전 10시즈음 온센텐동의 직원들이 도착했고 식재료 등을 옮기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예비 장모님과 함께 가게를 운영하는 모습을 보였고, 지난 번 방문 때까지만 하더라도 예비 장모님의 모습이 보였는데, 이 날은 예비 장모님은 안 계신 것 같았고 직원이 3명인가 늘어난 모습을 보여..
인천 신포 청년몰 눈꽃마을, 김민교의 사와디밥 혼밥 실패기 - 180819 일상 #1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인천 신포시장 청년몰 눈꽃마을 편' 마지막회를 다시보기로 보고...'이건 꼭 먹어야겠다!!'라는 생각에 인천 신포시장 청년몰 눈꽃마을로 향했습니다.눈꽃마을에 가려고 잠도 3시간 밖에 못 자고 아침 일찍 깨어났는데, '지금 출발하면 너무 이르지 않을까?'라는 생각에 밍기적거리다가 점심시간 즈음 동인천역에 도착.동인천역 일대는 처음이라 카카오맵을 켜고 목적지까지 이동했습니다.아직은 더운 날씨...이 더운 날 바깥에서 한 참 걷겠다 싶었는데, 동인천역에서 신포시장까지 지하도상가가 이어져 있어서 시원한 에어컨 바람쐬면서 걸어갈 수 있었습니다. 신포지하도상가는 길이가 무척 길었고, 지하도에서 흔치 않은 오르막길과 내리막길이 있어서 놀랐습니다. 신포지하도상가 끝부분까지 이동, 계단을 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