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카이

(3)
와디즈 크라우드 펀딩으로 받은 무선충전기, 스카이 멀티파워패드 크라우드 펀딩(Crowdfunding) : 자금이 부족하거나 없는 사람들이 프로젝트를 인터넷에 공개하고 목표금액과 모금기간을 정하여 익명의 다수(crowd)에게 투자를 받는 방식. 크라우드 펀딩에 참여하면 질 좋은 상품을 시중 판매가격보다 저렴하게 획득(?)할 수도 있어서 크라우드 펀딩에 참여하는 사람들의 비중이 날로 높아지고 있는데요, 크라우드 펀딩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높아질 수록 이를 악용하려는 사람들도 증가하고 있어서 '크라우드 펀딩은 믿고 거른다'라는 말도 생겨나고 있습니다. 쇼핑이 아닌 '투자'이기 때문에 위험 리스크도 어느 정도 감안해야 하는 크라우드 펀딩. 크라우드 펀딩 실패 사례를 종종 접해왔어서,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에 등록되는 다양한 아이디어 상품들을 눈으로만 바라보다가, 처음으로 ..
블루투스 이어폰 스카이 핏 프로, 실제 사용 후기는? '작년에 왔던 스카이~ 죽지도 않고 또 왔.네.'한 때는 고급스러운 휴대전화 브랜드로 알려졌었던 스카이(SKY).하지만, 몇 차례 주인이 바뀌는 일을 겪게 되면서 고급스러웠던 브랜드 이미지는 땅으로 추락... 다시 땅 위로 올라왔다가 땅 속으로 파묻히기를 반복하게 되었습니다.SKY Im100 이 후 팬택을 인수했던 쏠리드라는 회사가 스마트폰 사업을 철수하게 되면서, SKY라는 브랜드는 이제 진짜로 역사 속으로 사라지게 되는 줄 알았는데, 지치지도 않고 또 다시 부활...뜬금없이 블루투스 이어폰에 SKY 브랜드 로고를 넣어서 다시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바로 이게, SKY 2019 부활을 알리는 첫 신호탄, 블루투스 이어폰 스카이 핏 프로(IM-A105)입니다.이 제품은 팬택이라는 회사의 제품도, 쏠리드라는..
스카이는 아직 죽지 않았다, 코드리스 블루투스 이어폰 SKY Fit pro 출시 예정 피처폰 시절(정확히는 팬택&큐리텔에 인수 당하기 전) 명품 휴대전화 브랜드로 이름 날렸던 SKY. 하지만... 팬택&큐리텔에 인수 당한 이후 브랜드 인지도는 나날이 하락을 했고, 팬택이라는 회사는 몇 차례의 워크아웃을 겪고, 옵티스-솔리드 컨소시엄에 인수되었다가 케이앤에이홀딩스라는 회사에 매각되는 일을 겪게 되면서 이제는 흔적을 찾아보기 힘들 정도가 되었습니다.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는 것 같았던 SKY... 그런데 얼마전, 또 다시 SKY라는 이름으로 제품이 출시되고 심지어는 스마트폰도 출시될 예정이라는 기사가 떴습니다. 이 번이 몇 번째 부활인건지? 스카이라는 브랜드가 계속 살려야만 할 정도로 가치가 있는 브랜드인지는 모르겠지만, 아무튼 스카이는 또다시 부활을 했고 2019년 코드리스 블루투스 이어폰..